[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5-25 17:21:54  |  수정일 : 2019-05-25 17:25:19.510 기사원문보기
영화 '그것' 실제 겪은 톱스타들 vs 실존 살인마도 있다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영화 '그것'이 25일 슈퍼액션 채널을 통해 시청자들과 만났다. 특히 영화 '그것'이 다룬 이야기는 할리우드 스타들이 겪기도 했던 것으로 알려지는데다 영화 '그것' 주제의 바탕이 됐다는 살인마 이야기도 들려와 영화 '그것'을 보는 시청자들을 더욱 공포에 떨게 만든다.

영화 '그것' 속 인물들에게 있어 가장 무서운 것의 존재는 다름아닌 피에로. 서구에서는 실제 피에로 공포증, 광대 공포증이 존재한다. 다른 이를 즐겁게 해주는 광대를 보며 극심한 무서움을 느낀다는 것인데 할리우드 배우 조니뎁과 '해리포터' 다니엘 래드클리프가 이 증상을 격은 것으로 알려진다.

이와 관련해 다른 주장도 나온다. 영화 '그것' 속 피에로에 대한 두려움이 한 연쇄 살인범 때문에 확증됐다는 주장이다. 1970년대 33명을 살해한 미국의 존 웨인 게이시가 그 주인공. 그는 광대 분장을 하고 지역 봉사활동을 하면서 끔찍한 살인을 저질러 사회를 경악하게 만든 바다. 그가 광대 살인마로 불리는 만큼 서구인들에게 광대가 무서운 존재로 인식됐다는 주장이다.

[관련기사]
인권위 "한국영화에도 장애인용 자막·화면해설 확대 필요"
미중 무역전쟁, 다음 타깃은 콘텐츠 산업?...영화·게임업계 긴장
‘연애의 맛’ 장우혁, 영화관서 만난 그녀…출연 고사 끝에 ‘진짜 연애’ 도전
컴퍼니케이, 투자 영화 대박..극한직업 300% 이어 기생충에 집중투자
영화 '기생충' 해외영업 합격점…"192개 나라에 팔렸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