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4-22 14:22:39  |  수정일 : 2019-04-22 14:25:10.150 기사원문보기
美 CBS '선데이 모닝', 방탄소년단과의 인터뷰서 '동해→일본해 표기' 논란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출연한 미국 cbs '선데이 모닝'에서 한국의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해 논란이 일고 있다.

cbs '선데이 모닝' 측은 21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bts, the korean pop sensation(방탄소년단, 케이팝 센세이션)'이라는 제목으로 8분 20초 분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선데이모닝'은 이날 인터뷰에서 방탄소년단 신드롬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그러면서 '군대' 문제에 대해 솔직한 질문을 던졌다.

세스 도안은 "방탄소년단이 언제까지 지속될 수 있나"라며 멤버들의 군 입대 시기에 대해 물었다.

가장 맏형인 진은 "한국인으로서 굉장히 자연스러운 일이다. 나라가 부른다면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해체 문제와 관련해서 질문이 오자 정국은 "미리 생각하고 싶지 않다. 지금 잘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rm은 "그게 답인 것 같다. 그저 지금 이 순간을 즐길 뿐"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동해를 일본해(sea of japan)로 표기한 자료화면이 나가 아쉬움을 자아냈다.

한국을 대표하는 그룹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전 세계 아미들에게 잘못된 역사관을 심어줄 수 있기 때문.

한국 팬들은 "방탄은 한국 가수이다", "k팝 가수를 불러 놓고 잘못된 표기로 다른 나라 아미들에게 잘못된 역사관을 심어줄 수 있다"라며 아쉬움을 표했다.

[관련기사]
'인기가요' 방탄소년단 무대 언제?…라인업 보니
방탄소년단 뷔x엠마 스톤, '라라랜드' 한장면 같은 밀착 인증샷 '눈길'
서민정 인스타그램에 무슨 일이?…"방탄소년단 지민, 모자 홍보에 이용" 항의 쇄도
서민정 사과 "방탄소년단 모자 선물, 홍보 목적 아냐…bts 팬들에 죄송"
뮤직뱅크, 방탄소년단 컴백 무대 몇시?…사전녹화 후기 "멤버들 교복입고 등장"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