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1-09 23:40:12  |  수정일 : 2019-01-09 23:46:24.037 기사원문보기
‘라디오스타’ 김인권, 연예인 병 걸려 차태현 눈엣가시 “나도 주연할 수 있는데 왜?”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김인권이 과거 연예인 병에 걸렸다고 털어놨다.

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야수의 은밀한 매력’ 특집으로 김인권, 김기방, 개코, 미쓰라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인권은 mc 차태현이 눈엣가시였다고 밝히며 “태현 선배님이 하는 역할을 나도 할 수 있는데 왜 안 시켜주나, 그런 생각을 혼자 했다. 내가 왜 주인공 옆의 조연만 잘 어울리는지 그때는 몰랐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차태현은 “그 당시 저도 누군가 안 해서 한 게 많다. 제가 안 했으면 아마 김인권이 했을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인권은 “영화 ‘엽기적인 그녀’에서도 탈영병 역이 들어왔었다. 그 당시 조폭 마누라 하던 때다. 나름 좀 유명해진 때라 연예인 병이 있었다”라며 “나는 주인공도 할 수 있는데 왜 조연을 주나 생각했다. 그 정도로 제 자신을 잘 몰랐다”라고 회상했다.

[관련기사]
‘라디오스타’ 김경식, 17년 내공 영화 사기꾼…“나 때문에 실망하는 사람 많아”
‘라디오스타’ 윤택, 곱등이가 귀뚜라미 된 사연 “네가 먹은 건 곱등이다”
‘라디오스타’ 광희, ‘무한도전’ 폐지에 광분 “무도가 없어졌는데 mbc는 가만히 있냐”
‘라디오스타’ 박세리, 은퇴 후 ceo 활동…골프 안 하는 이유 “하고 싶은 생각 없어”
‘라디오스타’ 이대훈, 5월 결혼 앞둬…“여자친구는 승무원”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