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2-07 00:01:21  |  수정일 : 2018-12-07 00:04:12.637 기사원문보기
‘해피투게더4’ 엄기준, 조승우 한마디에 라식 감행 “눈 작아 보인다”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엄기준이 조승우의 한마디에 라식을 했다고 밝혔다.

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엄유민법’ 특집으로 엄기준, 유준상, 민영기, 김법래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엄기준은 “드라마 단막극을 찍은 적이 있다. 그걸 보고 안경을 끼기 시작했다. 원래는 진짜 도수가 있는 안경을 썼었다”라며 “어느 날 조승우가 문자가 왔다. 라식하고 렌즈를 빼라고 하더라”라고 털어놨다.

이어 엄기준은 “우리 같은 사람은 눈이 작은데 눈이 더 작아 보인다고 했다”라며 “그때 렌즈를 빼고 라식을 했다. 내가 눈이 작은 게 콤플렉스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해피투게더4’ 워너원 박지훈, 방탄소년단 뷔 성덕 인증 “이제는 같이 게임하는 사이”
‘해피투게더4’ 워너원 하성운, 라이브 방송 중 비속어 논란 해명…“내가 아니었다”
‘해피투게더4’ 함연지, 오뚜기 장녀 타사 라면 먹나? “집안 분위기가 그게 아냐”
‘해피투게더4’ 설인아, 허영지와 연습생 동기 “식욕 제어 안 되는 두 사람”
‘해피투게더4’ 강한나, 파격 드레스 어땠기에? “엉덩이에 문신했냐”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