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9 21:07:27  |  수정일 : 2018-11-19 21:10:53.880 기사원문보기
마이크로닷 부모, 20억 사기설은 사실무근?…20년 전 사기 피소 확인돼

[이투데이 한은수]

가수 마이크로닷이 아버지의 사기설에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한 가운데 해당 사건과 관련된 고소장이 공개돼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19일 sbs fune는 20년 전인 1999년 6월 마이크로닷의 부모를 상대로 제출된 고소장을 공개했다. 충북 경찰서에 따르면 당시 충북 제천에서 목장을 운영하던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1997년 지인들을 상대로 수억 원대 돈을 빌리고 잠적한 혐의로 피소됐다.

앞서 이날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마이크로닷의 보무가 20억 원 상당의 돈을 가로채 뉴질랜드로 잠적했다는 소문이 퍼지기 시작했다. 이에 마이크로닷 측은 “사실무근이며 법적대응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지만 피해자 a씨가 등장해 사기설에 힘을 실었다.

이어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사기 혐의로 피소된 사실이 드러나며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더불어 이들의 잠적으로 피해를 입었다는 피해자들이 속속 나타나 피해 사실에 대해 주장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사실무근, 법적대응을 준비 중이라던 마이크로닷 측이 어떤 추가입장을 내놓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마이크로닷은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 출연해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으며 형 산체스 역시 가수로 활동 중이다.

[관련기사]
마이크로닷, 결혼 임박? 만24세에 이미 준비 끝… 20억 육박 대저택 소유
마이크로닷 父, 20년 전 사기+야반도주설…피해자 이제 와 밝히는 이유는?
‘한끼줍쇼’ 마이크로닷, 13살 가수 데뷔…뉴질랜드 축구선수 포기 후 음악 활동
'도시어부 1주년' 특집, 알래스카 낚시 셋째 날 축하파티…마이크로닷 "이걸로 인생 변했다"
홍수현♥마이크로닷 연결고리는 '스포츠'…홍수현 수준급 웨이크보드 실력 '눈길'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