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5 22:30:35  |  수정일 : 2018-11-15 22:35:22.700 기사원문보기
워너원, 신곡 ‘봄바람’ 또 유출…유출 경로 오리무중 “강경 대응할 것”

[이투데이 한은수]

그룹 워너원이 컴백 전 음원 유출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오는 19일 공개 예정이었던 워너원의 정규 1집 ‘1¹¹=1 (power of destiny)’의 타이틀곡 ‘봄바람’의 완곡이 sns 등을 통해 유출됐다.

이에 워너원의 소속사 스윙엔터테인먼트는 “매우 유감이다. 신고 등 내부조치를 취했다”라며 “유포자를 찾아 강경 대응 할 것”이라고 밝혔다.

워너원의 음원 유출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첫 앨범이었던 ‘에너제틱’을 비롯해 ‘부메랑’ 등이 컴백 전 유출 되어 곤혹을 겪어야 했다. 특히 이번 정규 앨범의 경우 워너원 마지막 활동이기에 더욱 안타까움을 안겼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워너원의 신곡 ‘봄바람’은 소속사 고위 관계자들도 듣지 못한 상태로 cj제작팀과 지상파 심의실에만 넘어간 상태다. 이에 어느 경로로 어떻게 유출됐는지 의문만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관련기사]
‘2018 mga’ 워너원, 데뷔 후 첫 대상…올해의 노래상 수상 “워너블, 워너원 믿지?”
'런닝맨', 조인성-워너원 강다니엘도 애정 '뿜뿜'…화제성은 '쑥쑥'
‘아육대’ 워너원 하성운?배진영, 볼링 결승 진출 실패…경력 1년 미만에도 활약
‘컬투쇼’ 박미선, 워너원 옹성우 곁에서 함박웃음 “김제동은 가짜웃음”
"워너원 사랑해" 워너원, 데뷔 1주년 맞아 팬들에게 달콤커피 상암점서 음료 선물…"선착순 몇명에게?"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