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4 19:04:32  |  수정일 : 2018-11-14 19:10:05.750 기사원문보기
‘하나식당’ 나혜미, 남편 에릭과 첫 만남은 문자? “사칭인 줄 알고 안믿어”

[이투데이 한은수]

영화 ‘하나식당’이 개봉을 앞둔 가운데 출연 배우 나혜미와 남편 에릭의 러브스토리가 눈길을 끈다.

나혜미는 지난해 7월 약 5년간 교제해 온 신화 에릭과 부부의 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띠동갑 나이 차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나혜미는 지난 9월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첫 만남은 에릭의 문자로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당시 나혜미는 “오빠가 미용실에서 내 잡지를 보고 기억하고 있었더라. 연락이 왔을 때 사칭인 줄 알고 안 믿었다”라며 “통화를 여러 번 하면서 친해지게 됐다”라고 전했다.

한편 영화 ‘하나식당’은 나혜미의 결혼 후 첫 영화다. 오키나와의 특별한 곳 ‘하나식당’에서 따뜻한 식당 주인 하나(최정원 분)와 행복을 찾는 20대 청춘 알바생 세희(나혜미 분)가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들을 채워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오는 22일 개봉.

[관련기사]
'에릭♥' 나혜미, 결혼 후 첫 행보…더욱 물오른 새댁의 미모
'에릭♥' 나혜미, 졸업사진 변천사 보니 '한결같은 청순미모' 감탄
에릭♥나혜미, 협찬 홍보대행사 결국 사과…일생일대 신혼여행→'먹튀' 논란 구설
에릭♥나혜미 결혼 d-1, 청첩장 공개돼 '화제'…"둘이었던 인생, 하나로 시작하려 한다"
신화 이민우 교통사고, 에릭♥나혜미 결혼식 참석 불투명?…"큰 부상 아니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