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3 23:36:03  |  수정일 : 2018-11-13 23:39:31.920 기사원문보기
박잎선, 송종국과 친구처럼 지내…“헤어졌다고 원수처럼 지낼 필요 없어”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박잎선이 전남편 송중국과의 사이를 전했다.

13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박잎선이 출연해 송지아-송지욱 남매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박잎선은 “엄마는 엄마가 해줄 수 있는 게 있고 아빠는 아빠가 해줄 수 있는 게 있지 않냐”라며 “제가 아무리 노력을 해도 안 되더라. 아빠의 빈자리가 느껴진다”라고 털어놨다.

박잎선은 최근 아이들을 위해 전남편 송종국과 가까운 곳으로 이사를 했다고 밝히며 “5개월 정도 됐다. 그 덕에 아이들이 아빠와 자주 만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도 딸 송지아는 아빠와 하루에도 여러 번 전화통화를 하는 등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박잎선은 “이혼이 가장 힘들었다. 아이들에게 정말 미안했다. 특히 지아는 다른 아빠와 딸이 다정히 지나가는 모습만 봐도 펑펑 울었다. 그걸 보는 내 가슴이 찢어졌다”라며 “최근 송종국과 친구처럼 사이가 많이 편해졌다.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헤어졌다고 원수처럼 지내지 말고 잘 지내보자 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송종국과 박잎선은 2006년 결혼해 딸 지아와 아들 지욱을 낳았다. 하지만 2015년 이혼하며 세간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특히 송종국이 딸 지아와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었기 때문에 더욱 충격을 안겼다. 현재는 박잎선이 두 자녀를 모두 키우고 있다.

[관련기사]
‘둥지탈출3’ 송지아, 숙녀로 폭풍 성장…엄마 박연수 “옛날처럼 사랑스럽지 않아”
‘둥지탈출3’ 송지아, 송종국과 자주 통화해…박연수 “최근 자주 만나고 있다”
송종국 향한 미움 내려놓은 박잎선
송종국 前아내 박잎선, "아이아빠 내려놨다"…스포트라이트에 sns 폐쇄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