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6-12 23:43:26  |  수정일 : 2018-06-12 23:45:32.793 기사원문보기
‘둥지탈출3’ 김우리, 23살에 첫딸 출산 “딸들과 있으면 불륜 오해받아”

[이투데이 한은수]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이른 나이에 아빠가 된 것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12일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는 김우리가 출연해 24살의 큰딸과 19살의 작은 딸을 공개했다.

김우리는 “제가 조금 어려서 아이들이 태어났다. 첫 딸을 23살에, 둘째 딸을 28살에 낳았다”라며 “아내랑은 46세 동갑내기다. 요즘 딸들이 많이 커서 같이 다니면 오해를 많이 받는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김우리는 “하루는 배우 차예련이 제가 다른 여자들과 호텔 수영장에서 노는 걸 봤다며 그러지 말라고 하더라”라며 “불륜으로 오해한 거다. 그래서 딸들이 일부러 ‘아빠’라고 크게 부른다”라고 웃지 못한 해프닝을 전했다.

[관련기사]
‘둥지탈출’ 김우리, 막내딸 홈스쿨링 힘든 선택 “망가지는 모습 보기 싫어”
'둥지탈출3' 왕석현, 잇따르는 전화·카카오톡 메시지에 "이놈의 인기란~" 허세작렬!
'둥지탈출3' 왕석현, 연예인 뺨치는 미모의 여자친구와 데이트 현장 공개
‘둥지탈출’ 갈소원, ‘7번방의 선물’ 예승이 등장…“워너원 너무 잘생겼어요!”
‘둥지탈출’ 유선호, 엄마 위해 밥상 준비 “숙소 생활로 변한 모습 보여주고 싶어”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