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3-20 16:23:31  |  수정일 : 2018-03-20 16:25:10.860 기사원문보기
AOA 설현, 합성사진 유포 심경고백 "마음 아파하고 있을 팬들 항상 고마워…유포자 꼭 찾을게요"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aoa 설현이 자신의 합성사진 유포로 인한 심경을 고백했다.

설현은 20일 aoa 공식 팬카페에 '사랑하는 엘비스'라는 제목으로 합성사진 유포에 따른 심경고백 글을 올렸다.

"어떻게 글을 시작해야 할까요? 마음 아파하고 있을 것 같아서 무슨 말이라도 해줘야 할 것 같아서 왔어요"라고 언급한 설현은 "회사에서 말했듯이 (합성사진) 제작 및 유포자를 꼭 찾을 거고요, 이후에 또 다른 피해자가 없도록 제가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서 노력해 볼게요"라고 밝혔다.

설현은 이어 "행복한 일만 가득하자고 하는 건 너무 큰 욕심인 거 알지만 그래도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은 행복한 일만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글을 마무리 했다.

앞서 온라인상에는 설현의 과거 남자친구 휴대전화에서 유출된 사진이라는 설명과 함께 설현의 알몸 합성사진이 유포돼 논란이 일었다.

이에 대해 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19일 "온라인 및 sns,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유포되고 있는 설현의 합성사진과 관련해 가능한 모든 자료를 취합하고 유포 경로를 파악해 오늘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라며 강경한 대응을 예고했다.

또한 "합성 사진을 제작하는 것은 물론 허위 사실과 함께 이를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처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관련기사]
설현 닮은 치어리더 안지현, 치어리딩 모습 보니 '22살 다운 풋풋함'
체코 前 총리 일행, 신고리 5ㆍ6호기 건설현장 방문
고용부, 건설현장 해빙기 안전감독 실시
lh, 해빙기 대비 전국 322개 건설현장 일제점검
설현, 온라인서 알몸 합성 사진 유포…fnc엔터테인먼트 "제작 및 유포자에 강력 법적 조처 취할 것"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