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3-18 12:15:23  |  수정일 : 2018-03-18 12:22:37.330 기사원문보기
성추행 의혹 이윤택 전 감독, 이틀째 경찰에 출석해 “사실대로 진술 중”

[이투데이 조성준 기자] 극단 단원들에게 성폭력을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는 이윤택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경찰에 재출석 했다.

서울지방경찰청 성폭력범죄특별수사대는 전날 이 전 감독을 15시간 가량 조사한 데 이어 피의자 신분으로 다시 불러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이 전 감독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내자동에 위치한 서울경찰청에 출석하면서 “사실대로 진술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 전 감독이 지위를 이용해 단원들을 상대로 위력에 의한 성폭력을 저지를 것인지와 피해자 폭로 등을 통해 알려진 행위들이 실제로 이뤄졌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소인이 16명에 달하는 만큼 이 전 감독이 상습적으로 성폭력을 휘둘렀는지 등을 추가로 조사한 뒤 구속 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이 전 감독은 1999년부터 2016년 6월까지 여성 연극인 16명을 성폭행 또는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전 감독의 성폭력 의혹은 피해자들의 ‘미투’(metoo·나도 당했다)를 통해 세상에 알려졌다.

[연관기사]
‘성 폭력 의혹’ 이윤택 경찰 출석…“사실 여부 경찰 조사서 밝힐 것””
경찰, '성폭력 의혹' 이윤택, 17일 오전 10시 경찰 출석
경찰 "'성폭행 의혹' 이윤택…17일 오전 서울경찰청으로 소환"[속보]
경찰, '미투' 가해자 55명 의혹 확인 중…이번 주 이윤택 등 2명 조사
경찰, '성폭력 의혹' 이윤택 주거지 압수수색…김기덕·로타 등 내사


[AD]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