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2-21 06:48:39  |  수정일 : 2018-02-21 06:55:17.127 기사원문보기
‘방탄소년단’ 지민, 모교 폐교 소식에 선행…“졸업생에게 교복비 지원”

[이투데이 한은수]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이 폐교를 앞둔 모교에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20일 지민의 모교인 부산 금정구 회동초등학교가 36년 만에 폐교한 된 가운데 지민과 아버지의 따뜻한 선행이 전해졌다.

이날 졸업식에서 지민은 모교 재학생 전원에게 방탄소년단 사인 cd를 선물했다. 또한 졸업생 일부에게 중학교 동·하복 교복비 전액을 지원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특히 지민은 폐교가 결정된 지난해부터 약 2년 동안 졸업생들의 교복비를 부담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은 “모두 사실이다. 지민 군의 아버지께서 폐교를 안타깝게 생각하시고 선행을 베푸셨다”라고 전했다.

한편 회동초등학교를 비롯해 지민이 졸업한 윤산중학교, 한국예술고등학교(한국예고) 역시 폐교됐거나 폐교를 앞두고 있어 안타까움을 안겼다.

[관련기사]
방준혁 넷마블 의장 “방탄소년단 게임 등 활용해 글로벌 메이저 도약”
"방탄소년단 멤버가 되고 싶어요" 방탄팬 자처한 '백스트리트 보이즈'는?… '한국 남자그룹의 조상돌'
'발렌타인데이 초콜릿 주고 싶은 男 스타'에 박보검·워너원 강다니엘·방탄소년단 뷔…순위는?
던킨도너츠, 'bt21 기프트팩' 판매에 관심 집중… 'bt21'이 뭐길래? '방탄소년단 분신'
수지, 매니저 인생샷 공개?…"원래 사진 못 찍는데 처음으로 칭찬!"


[AD]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