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1-16 11:20:47  |  수정일 : 2018-01-16 11:21:30.203 기사원문보기
'킹덤' 스태프 사망, '화유기' 이어 잇따른 악재…네티즌 "안타까워"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김은희 작가의 신작 '킹덤' 스태프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6일 tv리포트는 '킹덤' 미술 스태프 고모씨가 이날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고 씨는 12일 촬영을 마치고 귀가 중 어지럼증을 호소하고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대동맥류가 2cm 가량 찢어져 뇌사 판정을 받고 건대병원에 입원했으나 끝내 숨을 거둔 것으로 전해졌다.

'킹덤'은 스태프 사망 소식에 촬영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

지난달에는 tvn 드라마 '화유기' 세트장에서 노동자 a씨가 작업을 하다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드라마가 시작하기도 전에 안타까워", "스태프들 처우 개선해주세요", "지병일 수도 있으니 지켜보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킹덤'은 조선의 왕세자가 의문의 역병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나라 전체를 위협하는 잔혹한 진실을 밝혀내는 드라마다. '터널' 김성훈 작가가 연출하고 '싸인', '시그널'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가 집필을 맡았으며, 주지훈, 류승룡, 배두나, 허준호, 김성규, 진선규 등이 출연한다.

넷플릭스를 통해 편성돼, 올해 방영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화유기' 사태 점점 커지네… "3일 경찰조사 따라 이번 주말 방송여부 결정"
'화유기' 추락사고 스태프 형 "3m 천장에 안전장치도 없이 조명 설치… 이렇게 쫓기듯 찍은 적 없었다"
화유기, 이번엔 스태프 추락사고?… tvn 측 “입장 정리 중, 기다려 달라”
'화유기' 방송사고→최고 시청률…위기가 기회됐나? '관심집중'
‘방송사고’ 화유기, 중단된 2회 다시 방송…“변명의 여지 없이 사과드린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