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7-12-14 14:10:15  |  수정일 : 2017-12-14 14:17:05.823 기사원문보기
'여배우와 분쟁' 김기덕 감독, 영화 '뫼비우스' 어떤 작품?…'근친상간' 파격 소재 다뤄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김기덕 감독이 연출한 영화 '뫼비우스'가 또다시 논란의 중심에 섰다.

김기덕을 고소한 여배우 a씨가 직접 공개석상에 나서 억울함을 호소하면서, '뫼비우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

a씨는 2013년 김기덕 감독의 영화 '뫼비우스'에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으며, 같은 해 촬영장에서 감정 이입이 필요하다며 김 감독에게 뺨을 맞았다고 주장했다. a씨는 김 감독이 대본에 없던 베드신 촬영을 강요했다고 밝혔다.

이후 a씨는 김기덕 감독을 상대로 강요, 강제추행치상 및 명예훼손, 폭행 혐의로 고소했다. 이에 검찰은 최근 폭행 혐의만 인정해 벌금 500만 원에 약식 기소한 상태다.

2013년 개봉한 영화 '뫼비우스'는 모자간의 근친상간 등 자극적인 내용으로 논란이 됐던 영화다. '뫼비우스'는 남편의 외도에 증오심에 차 있던 아내가 남편을 향한 복수로 아들에게 치명적인 상처를 주고 집을 나가고, 이에 남편은 아들을 위해 모든 것을 바치는 이야기를 다뤘다.

아버지 역의 조재현을 비롯해, 아들 역의 서영주, 어머니 역의 여배우 이은우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친 바 있다.

[관련기사]
김기덕 논란의 영화 '뫼비우스', 여배우 이은우 개봉 당시 "발가벗고 서있는 느낌" 고백 '눈길'
'동명이인' 김기덕 감독 아닌 원로감독 김기덕 별세…과거 연출작 보니
김기덕 고소 여배우, 4년 만의 고소 왜?…의심의 눈초리에 “이유 있다”
장근석, 김기덕 감독 ‘인간의 시간’ 출연…근황 셀카 속 동안 외모 ‘눈길’
'뜨거운사이다' 이영진, 김기덕 감독 논란에 "터질게 터졌구나!"…"나도 전라노출 요구받은 적 있어"


[AD]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