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7-10-18 08:40:19  |  수정일 : 2017-10-18 08:44:58.677 기사원문보기
'불타는 청춘' 오솔미, 김정균과 남다른 케미…그는 누구? '원조 4차원 스타'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불타는 청춘' 오솔미가 김정균과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17일 밤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불청)에는 원조 4차원 스타 오솔미가 재등장했다.

오솔미는 지난해 한차례 '불청'에서 매력을 뽐낸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정균이 게스트를 마중하기 위해 나섰고, 오솔미는 김정균을 알아본 뒤 트럭 위로 뛰어오르며 온몸으로 반가움을 표시했다. 김정균 역시 과거 절친한 사이였던 오솔미 등장에 함박웃음을 지어 보였다.

두 사람은 25년 전 드라마 '내일은 사랑'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오솔미는 '내일은 사랑'에서 개성 넘치는 여대생 역으로 출연했다.

오솔미는 당시 '4차원 소녀'로 불리며 독특한 매력으로 주목받았지만, 한동안 활동을 접어야 했다. 오솔미는 과거 한 인터뷰를 통해 17년간 투병해 온 아버지 때문에 방송 활동을 중단해야 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정균은 남다른 연기 열정을 뽐내기도 했다.

김국진은 김정균이 출연한 영화 '지렁이' 속 연기를 극찬했고, 이에 김정균은 "장애를 가진 역을 하다 보니 턱에 힘을 줘 이에 금이 갔다"라며 남다른 연기 열정을 드러내 잔잔한 감동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불타는 청춘’ 오솔미, 김정균이 이름 지어줘…“노래 같은 이름 지어주고파”
'불타는 청춘' 김정균, 청와대 경호 특수부대 출신?…51세 나이에도 '다부진 몸매' 눈길
류태준, 블로거 a씨와 재결합·2세설·사실혼 의혹까지…'불타는 청춘' 출연 어떻게 되나?
‘사랑의 온도’, 야구 중계로 17일 결방…‘불타는 청춘’은 11시 30분 방송
'불타는 청춘' 이연수♥정유석, 27년 지기→핑크빛 기류 '불청2호 커플 탄생하나?'


[광고]
loading...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