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7-08-23 23:35:26  |  수정일 : 2017-08-23 23:40:01.690 기사원문보기
‘라디오스타’ 유리, 만삭으로 등장…“3년 만에 셋째까지 임신, 계획 임신 아냐”

[이투데이 한은수]

가수 유리가 만삭의 모습으로 ‘라디오스타’를 찾았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친구 따라 라스 간다’ 특집으로 백지영, 쿨의 유리, 탁재훈, uv 뮤지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스페셜 mc는 방송인 유병재가 함께했다.

이날 절친 백지영과 함께 ‘라스’에 출연한 유리는 6개월 만삭의 모습으로 스튜디오에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유리는 현재 임신 6개월째며 셋째 임신 중이다.

유리는 “연년생이다. 3년 만에 셋째까지 임신했다”라며 “계획 임신은 아니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백지영은 “부연 설명을 하자면 첫째 돌잔치 할 때 둘째가 배 속에 있었고 둘째 돌잔치 하자마자 셋째가 생겼다”라고 말했고 mc들은 “잔칫날마다 무슨 일 있었던 거냐”라고 물어 웃음을 안겼다.

[관련기사]
'라디오스타' 김구라, 위너 김진우 등장에 남태현 탈퇴 언급 "강승윤이 말하길…"
'라디오스타' 김종국 "하하·박명수·지석진은 유재석을 모셔야…난 'x맨' 제작진에 감사하면 돼" 폭소
'라디오스타' 아이비♥고은성·차지연♥윤은채 러브스토리 공개…연상연하 커플의 이야기는?
‘라디오스타’ 차지연, 국악 인간문화재 집안…“여자라 뒤를 못 이었다”
‘라디오스타’ 아이비, 고은성 심쿵 멘트에 반해…“요즘은 안 해, 빨리 변하더라”


loading...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