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7-04-20 23:37:54  |  수정일 : 2017-04-20 23:42:27.227 기사원문보기
‘썰전’ 유시민, 문재인 ‘유승민’ 말실수에 “나를 좋아하나 봐… 마음속에 내가 있나봐” 엄마미소

[이투데이 임성엽 기자]

‘썰전’ 유시민 작가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말실수를 언급하며 웃음을 보였다.

20일 방송되는 jtbc ‘썰전’에서는 19대 대선 후보자 등록과 함께 본격적으로 시작된 대선 레이스에 대해 이야기 나눈 것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전원책 변호사는 대선 후보들의 첫 tv토론에 대해 분석하던 도중 “문재인 후보는 왜 유승민 후보를 유시민 후보라고 했을까”라고 운을 띄웠다.

이는 지난 대선 후보자 tv토론 중,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후보의 이름을 ‘유시민’으로 잘못 부른 것을 언급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에 유시민 작가는 “나를 좋아하나 봐. (문재인 후보) 마음속에 내가 있나봐”라며 수줍게 웃음을 흘렸다.

김구라는 “언론에서는 ‘서장훈’을 ‘김장훈’이라고 (잘못) 말하기도 한다. (문재인 후보도) 말이 잘 못 나온 것 같다"라며 일부 방송가의 말실수 사례를 조목조목 지적했다.

한편 ‘썰전’은 20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되고 있다.

[관련기사]
'썰전' 유시민 "안철수 목소리 변화, 신뢰도 달라진다"…전원책 "계속 이 목소리톤 유지할까 걱정"
‘썰전’ 유시민ㆍ전원책, 홍준표 두고 의견 엇갈려 “말 그렇게 하면 안 돼” vs “맞는 말도 해”
'썰전' 네티즌수사대 '자로' 언급…전원책 "불신 때문에 음모론 나와" vs 유시민 "정부·여당의 비상식적 행동이 원인"
보해양조, 유시민 전 장관 사외이사 선임
'썰전' 유시민, 박근혜 전 대통령 '29자 메시지' 언급 "아무런 메시지 안 낸 것 같지만 깊이 보면…"


loading...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