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최초 작성일 : 2019-09-18 09:30:00  |  수정일 : 2019-09-18 09:29:56.477
‘2019년 제18회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 개최… “희망을 기증하세요”

사단법인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회장 민우성)는 세계 조혈모세포 기증자의 날을 맞이하여 21일 토요일 ‘2019년 제18회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 행사를 흰물결아트센터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18회째를 맞이하는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은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인 ‘세계 조혈모세포 기증자의 날(World Marrow Donor Day, WMDD)’을 기념하고자 보건복지부의 후원으로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가 주최하고 있다.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은 생면부지의 혈액암 환자에게 아무런 대가 없이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나눠준 기증자 및 기증희망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하는 동시에 대국민을 대상으로 조혈모세포 기증에 대한 올바른 인식개선과 기증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한다.

이번 행사는 1부 기념식과 2부 강연회로 진행된다. 1부 기념식에서는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기증 및 이식에 공헌한 기관 및 개인에게 감사패(장)를 수여하며, 2부는 CBS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과 연계하여 생명나눔 특집 강연회로 꾸며진다.

강연회는 ‘희망을 기증하세요’를 주제로 배우 김명국, 이비인후과 전문의 이낙준, 사진작가 조세현, 채널A 기자 황승택 등이 출연하여 조혈모세포 기증을 비롯해 직접 겪은 자신만의 생명나눔 이야기를 진솔하게 풀어낼 예정이다.

민우성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회장은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을 통해 기증자들에게는 생명나눔에 대한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하며 국민들에게는 조혈모세포 기증에 대한 관심 촉구 및 올바른 인식개선의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 특히 올해는 생명나눔 특집 강연회를 진행하여 조혈모세포 기증자와 환자가 직접 무대에서 자신의 생생한 경험담을 이야기함으로써 보는 이로 하여금 조혈모세포 기증 및 이식에 대해 보다 깊은 이해와 공감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1994년에 설립된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조혈모세포 기증희망자 모집 및 이식조정기관으로서 1996년부터 2018년 12월까지 5283례(명)의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이식(기증)을 시행하였으며 이로 인해 백혈병 등 혈액암 환자들은 새 생명의 기회를 얻었다.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개요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조혈모세포(골수) 이식을 요하는 환자와 비혈연 조혈모세포 공여자 사이에 조혈모세포 이식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홍보, 등록 및 조정 역할을 하는 기관이다.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기증은 백혈병 등 혈액관련질환을 가진 환자들에게 조혈모세포 이식을 통한 완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정부와 민간의 노력으로서 조혈모세포 기증희망자를 모집, 그들의 혈액샘플로 조직적합성항원(HLA)형을 검사하여 그 검사자료로 DATA BANK를 구축하여 두었다가 조혈모세포 이식을 필요로 하는 환자가 발생되면 적기에 적합한 HLA 일치 기증자의 조혈모세포를 제공함으로써 생명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기증자에게는 생명 나눔과 함께 이웃을 위한 고귀한 사랑 실천의 기회를 제공하고, 환자에게는 이웃의 조건 없는 사랑으로 새로운 생명을 구하여, 더불어 살아가는 밝고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고자 한다.

출처: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언론연락처: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기증증진팀 박충민 팀장 02-737-5533(내선 110) 지수희 사원 02-737-5533(내선 114)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