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2-07 08:56:56  |  수정일 : 2018-12-07 08:59:39.420 기사원문보기
NH농협생명, 업계 최초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

[이투데이 박선현 기자]

nh농협생명은 업계 최초로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고객이 진료비 납부 서류를 직접 발급받아 보험사에 보내지 않아도 병원 앱에서 본인 인증만 하면 보험금을 바로 청구할 수 있다. 신촌·강남 세브란스병원과 국립암센터 고객을 대상으로 우선 실시한다. 연말까지 서울성모병원 등 전국 21개 주요 병원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용방법은 간단하다. nh농협생명의 실손보험에 가입한 고객은 진료를 받은 뒤 세브란스병원 앱에 접속해 '실손보험청구' 메뉴를 클릭하면 된다. 여기서 'm-케어(care) 뚝딱청구'로 들어가 본인인증을 거친 후 진료내역을 선택하면 보험금 청구가 완료된다.

서기봉 사장은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보험금 청구를 쉽고 빠르게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관기사]
nh농협생명, '잠자는 보험금' 찾아주기 캠페인


금융/보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