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8-13 13:56:57  |  수정일 : 2020-08-13 13:58:15.510 기사원문보기
엘코퍼레이션, 3D프린터 ‘폼 3L’ 사전주문… 내년 1월 국내시장 본격 출시

[이투데이 송영록 기자]

엘코퍼레이션이 해외 시장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폼(form) 3l'의 국내 출시를 확정했다.

3d 프린팅 전문업체 엘코퍼레이션은 기존 '폼 3'에서 크기가 더 커져 보다 다양한 제조물을 3차원 형태로 출력할 수 있는 '폼 3l'을 내년 1월부터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폼 3l'의 물량과 가격은 폼랩 본사와 최종 협의가 진행 중이지만, 최근 한국 시장에 대한 물량 확보와 시기 등에 대한 기본적인 가이드라인은 협의가 마무리됐다.

이에 따라 엘코퍼레이션은 이번 달 13일부터 고객들을 대상으로 '폼 3l'에 대한 사전 주문(프리오더)을 진행하게 됐다.

임준환 엘코퍼레이션 대표는 “폼 3l이 워낙 전세계적으로 러브콜을 받고 있는 상황이어서 물량확보가 쉽지 않았지만 한국의 3d 프린터 수요가 늘고 있다는 점이 고려돼 우선 사전 주문 물량을 공급받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폼랩 본사가 요구하는 판매 가격과 국내 유통 비용 등에 대한 미세 조정을 진행하고 있어 24일 이전에 최종적인 국내 공급 물량 규모와 판매 가격이 확정된다"고 덧붙였다.

'폼 3l'은 기존 sla방식보다 필링 단계에 가해지는 힘을 면밀히 계산해 최소화한 lfs 기술이 적용돼 출력물 표면의 품질이 크게 향상됐을 뿐만 아니라 보다 정교하고 완성도 높은 출력물을 반복 생산할 수 있다.

[관련기사]
폼랩, 3d프린터 시장 확대 위해 파트너 정책 변경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