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20 10:50:08  |  수정일 : 2018-11-20 10:52:06.740 기사원문보기
현대중 노조, 8시간 파업 돌입
[이투데이 안경무 기자] 현대중공업 노조가 20일 사측 부당노동행위에 항의해 파업을 시작했다.

노조는 이날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전면파업에 돌입했다.

이번 파업은 사측의 불법 노무관리 중단을 촉구하는 의미로 진행됐다. 앞서 사측이 노조원 성향을 5단계로 구분하고 회사에 호의적인 상위 3단계를 집중적으로 관리한 사실 등이 내부자 고발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노조는 21일 민주노총 총파업에도 동참한다는 방침이다.

사측은 이날 파업 참여 인원이 많지 않아 조업 차질은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번 부당노동행위 사실과 관련해 사측은 관련 부서장급을 인사대기 조치했다. 사측은 향후 자체 감사를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
현대중공업 선박, 세계 최초 '사이버보안 기술 인증'
현대중공업그룹, 임원인사 단행…6명 부사장 승진
[인사] 현대중공업그룹
한국카본, 현대중공업과 311억 원 규모 보냉자재 공급 계약
현대중공업, 가삼현 대표이사 신규 선임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