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6-14 16:50:42  |  수정일 : 2018-06-14 16:53:17.537 기사원문보기
농협, 해외 수출 확대 위해 국가별 전문가 제도 Global-Marketer 본격 운영

[이투데이 세종=곽도흔 기자] 농협 경제지주는 14일 서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농식품 수출 global-marketer 출범식을 개최하고 농협 농식품 수출채널 확보, 해외시장 정보 확보 등 수출사업 역량 강화를 위한 국가별 해외전문가(global marketer) 제도를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농식품 수출 global-marketer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한국중소벤처, 무역협회를 비롯한 식품·수출업체 등 수출·해외시장 전문가 8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국가별 유력 해외바이어(벤더) 발굴로 산지농협 수출개척 지원 △현지화된 농협 수출 유망 상품 발굴 △산지의 수출애로사항 해결 △수출국에 대한 해외시장조사 △해외프로젝트 추진 지원 등 농협 수출 전반에 대한 자문과 사업지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농협은 이를 통해 세계시장에서 사랑받는 농식품을 발굴하고 농업인이 생산한 농산물 수출을 확대해 농가소득 5000만 원 시대를 앞당긴다는 계획이다.

김원석 농협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식품 수출 global-marketer 출범을 계기로 농협의 해외네트워크를 구축해 농식품 수출확대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농협, 백령도에 ‘행복버스’ 보내 주민 의료서비스 펼쳐
농협, 7월부터 올해 보리 과잉생산 물량 전량 매입…생산량 전년 대비 30%↑
농협경제, 주 4일제 화장품기업 ‘에네스티’와 일자리 mou
김병원 농협 회장 “기업들 농업-ict 접목 시켜 미래 먹거리 만들어야”


[AD]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