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데일리] 최초 작성일 : 2018-01-18 09:37:56  |  수정일 : 2018-01-18 09:40:01.823 기사원문보기
"발전소 운전·정비분야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하라"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김종훈 의원은 지난 17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수원과 5개 발전사에 국민생명과 직결된 상시지속업무 비정규직의 정규직으로 전환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한수원과 발전소에서 운전ㆍ정비분야에서 일하는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업무는 전력생산에 핵심 업무이며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것은 국민생활 안전과 직결돼 있다"며 "하지만 민간발전정비 협력업체 소속된 4000여 명의 노동자들은 정규직 전환 대상에서 제외돼 있다"고 설명했다.

김 의원과 함께 기자회견에 참석한 추혜선 의원, 공공운수노조, 공공연대노조, 경북일반노조 등은 ▲한수원과 발전5사는 국민생명잔전 핵심업무인 원전, 발전소 정비인력을 정규직으로 전환할 것 ▲국민생명안전 분야인 민간발전시장 경쟁체제를 폐기하고 공공성을 강화할 것 ▲한수원과 발전5사는 청소, 경비, 시설, 연료운전, 정비, 지원업무 등 모든 비정규직 노동자들을 직접 고용할 것을 요구했다.

김종훈 의원은 "공공기관이 효율화한다고 생명과 안전업무, 힘들고 더러운 힘을 모두 민간과 비정규직에게 떠넘겨왔다"며 "공공기관이 정부정책에 생색내기만 하고 있는데 특히 한수원과 발전 5사는 심각하다"고 비판했다.

김 의원은 이어 "발전소 비정규직 문제, 특히 운전정비분야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해 발전소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실태를 특별히 점검해 달라"고 정부에 촉구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에너지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국제유가] 유가상승 지속 가능성 등으로 하락 [2018/01/17] 
·공기업 해외법인, 4년 간 혈세 10조 날려 [2018/01/17] 
·전기차 보조금, 성능 따라 차등지급 [2018/01/17] 
·[국제유가] 미 석유시장 전망 등으로 상승 [2018/01/18] 
·광해관리공단, 미래코 희망탄 나눔활동 실시 [2018/01/17] 

 



[AD]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