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2-10 08:24:51  |  수정일 : 2018-12-10 08:26:47.197 기사원문보기
CJ헬로, 수익성 개선세 지속 ‘매수’-신한금융
[이투데이 고대영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10일 cj헬로에 대해 수익성 개선세가 지속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cj헬로의 4분기 별도 매출액은 3031억 원(yoy +4.2%), 영업이익은 188억 원(+6.5%)을 전망한다”며 “방송 arpu(가입자당 매출액)는 vod 성수기 진입에 힘입어 상승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연구원은 내년 실적 역시 전년 대비 오를 것으로 기대하며 목표가 1만2000원을 유지했다.

홍 연구원은 “내년도 전체 방송 arpu는 1~2% 내외의 상승이 예상된다”며 “건조기, 안마의자, 플레이스테이션 등의 렌탈 수요도 매우 견조해 고성장을 지속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유료방송 시장 재편은 가속화될 전망”이라면서 “kt그룹 역시 위성(스카이라이프)을 앞세워 m&a 시장에 진입한 상황에서 케이블 최대 가입자를 보유한 동사의 기업가치도 지속적으로 상승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관련기사]
아이폰xs·갤노트9 주춤…틈새시장 노리는 ‘가성비 갑’ 중저가폰
cj헬로, 모바일 게임 특화폰 ‘레이저폰2’ 출시… 출고가 99만원
cj헬로, 알뜰폰 롯데하이마트서도 산다… 유통망 확대
“접근성 높여라”, 위기의 알뜰폰 유통망 확장 ‘사활
cj헬로, ott '뷰잉' 글로벌 진출… 한류 문화플랫폼으로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