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중소기업신문] 최초 작성일 : 2020-03-29 16:16:29  |  수정일 : 2020-03-29 16:16:52.927 기사원문보기
한미 통화스와프 1차분 120억달러 31일 공급
[중소기업신문=이민호 기자] 한미 통화스와프 자금 600억달러 가운데 1차분 120억달러가 오는 31일 시중에 공급된다.

한국은행은 오는 31일 한미 통화스와프 자금 120억달러를 국내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외화대출 입찰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입찰 이후 금융회사에 실제 돈이 풀리는 시점은 4월 2일이다.

금융회사별로 최대 응찰금액을 7일 만기 대출의 경우 3억달러, 84일 만기 대출은 15억달러로 한정한다.

한은은 외화대출액의 110%를 담보로 받는다. 담보물은 국채, 정부보증채, 통화안정증권을 우선시하되 부족하면 은행채, 한국주택금융공사 발행 MBS, 원화 현금도 인정할 수 있다.

앞서 한은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ㆍ연준)와 600억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 계약을 맺었다.

한은은 "이번 통화스와프 자금 공급으로 외화 자금 사정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금 사정을 고려해 추가 입찰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코로나19'에 지역산업 휘청…곳곳서 수출 경보음 [2020/03/29] 
·"쌀값 3배 오른 동안 강남아파트 84배 올라" [2020/03/29] 
·4월 시중은행도 소상공인 초저금리 대출 취급 [2020/03/29] 
·다음주 전국 2143가구 청약…견본주택 3곳 개관 [2020/03/29] 
·휘발유 가격 9주 연속 하락…전국 평균 1430.5원 [2020/03/29]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