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27 00:16:53  |  수정일 : 2019-06-27 00:18:26.960 기사원문보기
서금, '청년·고령층 서민금융교육 강화'
▲ (사진제공=서금) 26일 서민금융진흥원 '서민의 금융이해도 제고를 위한 자문단 간담회' 개최.
(서울=국제뉴스)박종진 기자 = 서민금융진흥원(원장 겸 신용회복위원회 위원장 이계문, 이하 '진흥원')이 26일 서민의 금융이해도 제고를 위한 서민금융교육 자문단 간담회를 개최했다.

진흥원은 서민금융교육 관련 실무경험과 관련 지식이 풍부한 교육단체ㆍ시민단체ㆍ연구기관ㆍ언론사ㆍ학계 등 민간전문가 9명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고, 서민ㆍ취약계층 금융교육에 대한 하반기 운영 방향을 논의하고 자문단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옥원 KB금융공익재단 사무국장은 "유관기관, 시민단체 등과의 협업을 통한 콘텐츠 개발, 금융교육 확대가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진흥원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통해 청년 및 고령층에 대한 금융교육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박홍신 청소년금융교육협의회 사무국장은 "진흥원에서 금융이용 경험이 부족한 청년층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금융교육을 확대하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이며, 앞으로도 청년층 외 고령층 등 다양한 계층에게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보급ㆍ전파했으면 한다."고 했다.

이계문 원장은 "2050년에 60세 이상 인구가 세계 전체 인구의 20%를 차지하는 세계적인 고령화 추세에 따라 고령층에 대한 금융포용이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최근 G20 회의에서 논의됐던 젊은 세대부터 고령층까지 의 금융교육 강화 트렌드에 맞춰, 진흥원에서도 지속적으로 전문가와 현장의 의견을 반영해 청년층, 서민ㆍ취약계층, 고령층 등이 실질적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교육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의견을 함께 했다.

한편, 진흥원은 전국에 지역별 전문 강사를 배치해 '2019년 5월말 현재 전년대비 43% 증가한 3만 4715명에게 금융교육을 실시했다.

또, 'CEO가 찾아가는 금융생활 특강'을 통해 대학생 금융 교육을 본격적으로 실시했으며, YWCA연합회 등과 협업해 청년ㆍ대학생을 위한 특화된 교육 콘텐츠를 개발 중이다.

또한, 신용회복위원회와 함께 범죄예방정책국, 교정본부, 교통문화연수원과 금융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前여친 때문에 채무? 차단→현 여친과 '럽스타♥'…진실은? [2019/06/26]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발가락 절단…죽인다고 협박해" 폭행 당한 남편의 주장? [2019/06/26] 
·"남부는 호우주의, 서울·경기는 폭염"…상반되는 오늘 날씨 [2019/06/26] 
·'프로듀스 X 101' 김우석, 삼성역 등장한 이유? "얼굴 가려도 무방…사랑합니다" [2019/06/26] 
·포옹하는 영국 케이트 왕세손빈 [2019/06/26]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