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신문] 최초 작성일 : 2019-03-15 08:50:14  |  수정일 : 2019-03-15 08:53:59.863 기사원문보기
국토부, 'B737-맥스' 국내 영공 통과도 금지
[중소기업신문=정부가 잇단 추락 사고로 안전성 논란이 제기된 미국 보잉의 B737-맥스 기종의 국내 공항 이착륙과 영공 통과를 금지시켰다.

국토교통부는 이달 14일 이 같은 조치를 '노탐'(NOTAM: Notice To Airmen)을 통해 항공사 등 관계기관에 통지했다고 15일 밝혔다.

노탐은 항공기의 안전한 운항을 위해 항공 당국이 조종사 등 항공 종사자에게 알리는 통지문이다. 이는 국제적인 항공고정통신망을 통해 전문 형태로 전파된다. 노탐 유효기간은 통상 3개월이다.

국토부는 14일 발표한 노탐에서 'B737-맥스 8'과 'B737-맥스 9' 기종의 국내 공항 이착륙과 한국 영공 통과를 즉시 금지했다. 이 조치는 다음 공지가 있기 전까지 유효하다고 했다.

국토부에 따르면 현재 이스타항공을 제외하고 국내 공항을 이용하거나 한국 영공을 지나는 항로에 'B737-맥스'를 투입하는 국적사나 외항사는 없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노른자위' 한양수자인 구리역 4월 분양 [2019/03/14] 
·포스코그룹, '투명경영' 아직 멀었나 [2019/03/14] 
·서충주 랜드마크 ‘서충주신도시 시그니처시티’ 3월 분양 [2019/03/14] 
·미세먼지 걱정없는 청정 아파트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 [2019/03/14] 
·"한화케미칼, 큰 폭의 실적 개선 전망" [2019/03/14]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