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신문] 최초 작성일 : 2019-01-13 10:43:47  |  수정일 : 2019-01-13 10:44:22.090 기사원문보기
LG전자, 미국 'CES 2019'서 132개 어워드 수상
▲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왼쪽에서 두번째), 팀 알레시 LG전자 미국법인 HE제품마케팅담당(왼쪽에서 세번째) 등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로 수상한 주요 CES 어워드 상패를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중소기업신문=김경호 기자] LG전자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최대 가전ㆍIT 전시회 'CES 2019'에서 130여개의 상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전시회 주관사인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가 지난해 11월 선정ㆍ발표한 'CES 최고 혁신상' 등을 포함해 LG전자가 현지시간 11일까지 받은 CES 관련 어워드는 모두 132개로 집계됐다.

가장 많은 상을 받은 제품은 이번 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 롤러블 올레드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이다.

CES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으로부터 '최고의 TV(Best TV Product)'로 선정됐으며, 월스트리트저널(WSJ)과 씨넷(Cnet) 등 유력 매체들로부터 50여개의 상을 받았다.

8K 해상도의 올레드TV와 슈퍼울트라 HD TV 등 인공지능(AI) TV도 주요 매체들로부터 나란히 최고상을 받았고, USA투데이와 테크레이더, 트러스티드 리뷰 등은 캡슐 맥주 제조기인 'LG 홈브루'를 최고 제품으로 선정했다.

현지 LG전자 전시관 입구에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 260장을 이어붙여서 설치한 '올레드 폭포'도 슬래시기어, 마셔블 등 주요 IT 매체들이 뽑은 CES 최고 기술로 잇따라 선정됐다.

아울러 'LG 클로이 수트봇'과 의류관리가전 'LG 스타일러', 초경량 노트북PC 'LG 그램 17', 32대 9 화면 비율의 49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스마트 오븐 등도 CES 어워드의 주인공이 됐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신한은행 인도본부, 한국계 은행 최초 ‘디지털 팩토링 론’ 출시 [2019/01/13] 
·"은행 수익성 둔화 불가피…대출규제 여파" [2019/01/13] 
·"장사 힘드네"…영업 부진에 식당·술집 매출 '뚝' [2019/01/13] 
·휘발유 값 연일 하락세…1200원대 주유소 늘어 [2019/01/13] 
·LG전자, 미국 'CES 2019'서 132개 어워드 수상 [2019/01/13]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