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8 17:00:13  |  수정일 : 2018-11-18 17:04:42.577 기사원문보기
BBQ, 치킨 값 2000원 올려...1만 8000원

[이투데이 박미선 기자]

치킨 프랜차이즈 bbq가 치킨 가격을 2000원 인상한다.

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bbq는 19일 대표 메뉴인 ‘황금올리브’를 기존 1만6000원에서 1만8000원으로 2000원 인상한다.

가격 인상 품목은 주요 메뉴인 황금올리브, 양념치킨, 반반 메뉴 등으로 전해졌다. 서프라이즈치킨은 1만8900원에서 1만9900원으로 1000원 오른다.

bbq는 지난해 5월과 6월 두 차례에 걸쳐 가격을 인상하려 했으나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가맹사업법 위반 혐의로 조사를 받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좌절된 바 있다.

당시 bbq는 가격인상을 염두에 두고 상품권 1매 가격을 8000원에서 9000원으로 인상한 바 있다. 2장으로 한마리를 구입할 수 있도록 한 상품권 bbq의 정책으로 볼 때 지난해 가격인상을 염두해뒀던 셈이다.

[관련기사]
nh농협은행, 제너시스bbq와 업무협약 체결
bbq, 가맹점주 상조회 출범…점주 납부 동일액 본사가 지원
교촌치킨 회장 6촌, 직원 폭행 논란…'교촌치킨' 어떤 회사? 'bbq누르고 치킨 프랜차이즈 1위'
윤홍근 제너시스bbq 회장, 글로벌경영대상 ‘글로벌ceo’ 수상
제너시스bbq, 24일까지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 실시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